공지사항

환경데일리 기사원본보기

 

[환경데일리 최인배 기자]당뇨를 앓아온 본인이 직접 당뇨에 효능이 있는 쌀을 생산해 화제다.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국내 당뇨환자 500만명을 훌쩍 넘겼다. 당뇨질환은 합병증까지 이어지고 있어 사회간접의료비용 지출만 매년 3000억 원을 넘는다. 이 비용은 당뇨질환에 좋다는 건강보조식품 구매비용까지 포함된 이중 부담이 되고 있는 실정이다.

 

더욱 심각한 것은 여자당뇨환자 증가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소아당뇨환자에서 30대 여성까지 당뇨질환 증세로 병원 찾는 환자는 매년 3~7%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뇨질환의 직접적인 원인은 인스턴트 식품 섭취, 음주, 흡연, 과식, 설탕 과다 섭취 등을 꼽고 있다.

 

이런 가운데, 쌀을 꾸준히 먹으면 당뇨질환을 완화하는 혈당을 떨어뜨린다는 기능성 쌀이 재배에 성공했다.

 

공기와 물이 좋은 고장, (주)산청기능미가 혈당을 조절할 수 있는 혈당상승억제 기능성 쌀 '동의기능미'를 개발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기능성 쌀로 개발된 동의기능미는 최근 생산설비를 늘리고 전국적인 유통망 확보를 위한 판매점 모집과 함께 본격적인 국내 시판에 들어간다.


동의기능미는 당뇨 환자의 혈당 조절에 가장 큰 어려움으로 지적된 식이요법을 해결할 수 있는 신개념의 당뇨식이다. 일반적으로 당뇨 환자들은 혈당 조절을 위해 식사량을 줄이므로 항상 배가 고프고 활력이 없어 식이요법을 유지하는 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동의기능미는 이런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개발된 제품으로 식사를 정상적으로 하면서도 혈당을 조절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당뇨기능쌀 개발자는 30년 넘게 당뇨로 고생하던 정판석 대표, 그는 합병증으로 고혈압까지 오기 시작하자 본격적으로 연구에 착수, 여러 시행착오를 겪고 나서 제품개발에 성공했다.


일반 쌀 표면에 당뇨에 효능이 있는 성분을 코팅해서 만드는 기존 유사 제품과는 달리 특허 출원된 특수제조공법을 이용해 지리산자락 산청 무농약 쌀에 직접 투입해서 만들기 때문에 쌀을 씻어도 그 효능성분이 그대로 유지되는 것이 특징이다.


정판석 대표는 "당뇨대란으로 불릴 만큼 당뇨 환자가 급증하고 있는 요즘, 동의기능미는 당뇨 환자의 효율적인 건강관리를 통해 당뇨병과 관련된 사회적인 손실을 줄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의기능미는 빠르면 7월 중순부터 전국 판매 대리점을 통해 시판될 예정이다. 동의기능미 4kg 판매가격
6만원

 

[ 저작권자 © 환경데일리.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http://www.ecoday.kr ]

* 기사 원문 보기 : http://www.ecoday.kr/news/newsview.php?ncode=1065575409667322

 

 

 

0 Comments
 Category
 현황판
  • 현재 접속자 10 명
  • 오늘 방문자 62 명
  • 어제 방문자 65 명
  • 최대 방문자 710 명
  • 전체 방문자 154,04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